시민중심 행복천안

사람중심 복지환경

집중호우 피해 복구 '총력' 게시판 상세보기 :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 첨부파일, 내용을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제목 집중호우 피해 복구 '총력'
작성자 홍보담당관 등록일 2017-07-17 조회 2445
첨부 B97I3015.jpg

천안시, 전 직원 피해 복구 나서 … 배수불량지역 응급조치, 군부대 인력 ·장비 지원



 천안시가 재난안전대책본부를 컨트롤타워로 하고 집중 호우 피해에 따른 복구 작업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습니다.



지난 16일 시간당 최고 74mm, 평균 강수량 182.2mm의 많은 비가 쏟아졌으며, 이 중 병천면이 253mm를 기록해 가장 피해가 큰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갑작스러운 집중호우로 동면 화계1리에서 3명의 이재민이 발생했고 청수지하차도 등 4개소 지하차도 침수, 입장천 등 10개 하천이 범람했습니다. 동면 덕성리, 목천읍 교촌·교천리 등 7개소에서는 산사태가 발생해 피해 접수가 잇따랐습니다.

 


원성동 13동, 성정동 13동 등 주택·상가와 32대 차량이 침수, 1429농가 1057ha의 농작물이 침수피해를 입은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시는 재난안전대책본부를 운영해 구본영 시장을 비롯한 관련 직원들은 급경사지, 인명피해 우려 지역 등의 현장에서 예찰활동을 벌였고, 전직원들을 분담 읍·면·동에 투입해 교통통제, 주민대피 등 긴급조치를 취했습니다.



 도로보수원 및 하수준설원들은 배수불량지역과 주택침수지역에서 응급조치를 벌였고, 감염병대응센터는 10개동 2개 읍면원성동 외 침수지역 일대 40가구에서 방역 활동을 펼쳤습니다. 

 

 



 17일, 시는 군인 169명, 자율방재단 10명, 공무원 500명 총 679명의 인력을 투입해 응급복구에 나섰습니다. 설수차 5대, 굴삭기 25대, 덤프 7대 등의 장비로 농경지 배수로 정비, 톤 마대 쌓기, 도로유실복구 등의 작업을 벌일 계획입니다.



또 2017 화랑훈련은 취소하고 시는 긴급 재난관리기금 등을 투입해 주민들의 피해를 최소화할 방침입니다.



구본영 시장은 “인력동원, 장비 투입 등 신속한 복구 작업을 벌여 집중호우로 인한 재산 피해가 더 이상 발생하지 않도록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습니다.


만족도조사
만족도 조사

현재 페이지의 내용과 사용편의성에 만족하십니까? 만족도 조사결과는 서비스 개선을 위한 자료로 활용됩니다.

담당부서 :  
미디어홍보팀
담당자 :  
심용섭
연락처 :  
041-521-5182
최종수정일 :
2019-07-11 09:00